즐겨찾기 추가 2021.04.22(목) 20:51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포항시, 주소갖기 릴레이 챌린지 펼친다

- 이강덕 포항시장, 25일 첫 주자로 주소갖기 릴레이 챌린지 참여
- 내 고장, 내 직장 포항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주소갖기 동참 당부
- 온택트 방식으로 연말까지 주소갖기 운동 동참 분위기 조성

동부취재본부 / 김건우 본부장 oprus21@naver.com
2021년 02월 25일(목) 18:24
이강덕 포항시장
포항시는 시민들의 애향심을 고취하고 포항사랑 주소갖기 운동의 대대적인 동참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포항 주소갖기 릴레이 챌린지’를 펼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25일 챌린지의 첫 주자로 나서 지속가능한 포항의 발전을 위해 주소갖기 운동에 시민 모두가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포항 주소갖기 릴레이 챌린지’는 포항에 거주하면서 타 시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시민들의 주소이전을 독려하고 51만 인구 회복의 필요성을 시민들에게 전달하여 동참 분위기를 이끌어내기 위해 시작됐다.

챌린지는 온택트 방식으로 연말까지 진행되며, 포항사랑 주소갖기 운동의 참여를 독려하는 메시지를 들고 사진을 촬영한 후 소속기관이나 개인SNS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2명)를 지명하면 된다.

이강덕 시장은 다음 챌린지 주자로 포항사랑 주소갖기운동 범시민추진위원회의 분과위원장을 맡고 있는 김재동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남수희 ㈜포스코 포항제철소장, 김무환 포스텍 총장, 천기화 포항시연합향우회장을 지명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인구는 도시 경쟁력의 기초이자 지역발전의 동력으로 시민 모두가 함께 힘을 모은다면 연내 51만 인구회복도 충분히 달성할 수 있다”며, “내 고장, 내 직장 포항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주소갖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51만 인구회복을 위해 타 시ㆍ군ㆍ구에 1년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있다가 관내로 전입한 사람에게 주소이전 지원금 30만원을 지급한다. 지원금은 근로자이주정착금 등 주소이전에 따른 다른 지원을 받은 사람과 군인 중 병사는 제외한다.

시는 연말까지 포항 주소갖기 운동을 통해 세 가지 중점 타깃을 선정해 집중 공략하고 있으며, 관내 업체 미전입자와 읍면동의 숨은 미전입자를 찾아내 포항시로의 전입을 적극 추진하고, 현 시민의 추가 인구유출 방지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동부취재본부 / 김건우 본부장 oprus21@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CNB국회방송(www.ecnb.co.kr)등록번호 : 서울 아00929등록일 : 2012년 10월 22일 발행인,편집인 : 윤호철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호철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번지 극동VIP빌딩 705호대표전화 : 02)535-2077(代) | Fax.02-535-2066, 070-4229-3008
[ 국회방송]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