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11.25(토) 09:57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역전 드라마로 우승컵 들어올린 포항스틸러스, “감사합니다!”
- 창단 50주년 맞은 포항스틸러스, 2023 FA컵 우승의 영광 포항시민에게 돌려
- 이강덕 시장, “역전승으로 FA컵 우승의 기쁨 시민에게 안겨줘 감사한 마음”
동부취재본부 / 김건우 본부장 oprus21@naver.com
2023년 11월 07일(화) 21:05
왼쪽부터 김기동 포항스틸러스 감독, 고영준 선수, 이강덕 포항시장,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
‘2023 하나원큐 FA컵’에서 역전의 드라마를 써내며 우승컵을 들어 올린 포항스틸러스 대표단이 포항시청을 방문했다.

포항시는 7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FA컵 우승을 차지한 포항스틸러스의 최인석 대표이사, 이종하 단장, 김기동 감독과 고영준 선수를 초청해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올해는 포항스틸러스가 1973년 설립 이후 창단 50주년을 맞은 해로 우승의 의미가 더욱 뜻깊다. 더욱이 지난 2013년 FA컵 이후 10년 만에 이룬 우승의 쾌거라 구단뿐만 아니라 포항시민과 팬들에게 더욱 큰 기쁨을 안겨줬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기동 감독은 이번 우승으로 지난 2019년 감독 데뷔 이후 첫 우승을 맛보았고, 고영준 선수는 지난 항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에 이어 FA컵 우승까지 달성하며 기쁨을 더하게 됐다.

고영준 선수는 항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 축전을 전해줬던 이강덕 포항시장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선수 대표로 참석했다고 말해 분위기를 밝게 만들었다.
왼쪽부터 김기동 포항스틸러스 감독, 나주영 포항시체육회장, 고영준 선수, 이강덕 포항시장,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 최인석 포항스틸러스 대표이사, 이종하 포항스틸러스 단장.

이강덕 시장은 “포항스틸러스가 역전승으로 FA컵 우승이라는 큰 기쁨을 시민들에게 안겨줘 너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우승컵을 들어올리기 까지 열심히 노력해 준 선수들의 땀과 노력에 박수를 보내며, 지금까지의 50년처럼 축구 도시 포항에서 강한 팀으로 앞으로 100년을 함께 가보자”고 말했다.

최인석 대표이사는 “항상 구단을 항상 응원해 주시는 포항시민에게 우승의 영광을 돌려드릴 수 있어 기쁜 마음”이라며, “앞으로도 선수들에게 변함없는 사랑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포항스틸러스는 대한민국 최초의 축구전용구장 스틸야드 건설, K리그 유소년시스템 정착, 최초의 클럽하우스 개장, 명예의 전당 등 최초의 역사를 써오며 사랑받고 있는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프로 축구단이다.

올해 창단 50주년에 홈그라운드에서 우승컵을 차지하면서, 수원 삼성, 전북 현대와 함께 FA컵 최다 우승(5회) 구단이 되는 등 대한민국 축구 역사에 또 한 번 큰 획을 긋는 성과를 냈다.
동부취재본부 / 김건우 본부장 oprus21@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조직도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CNB국회방송(www.ecnb.co.kr)등록번호 : 서울 아00929등록일 : 2012년 10월 22일 발행인,편집인 : 윤호철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호철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번지 극동VIP빌딩 705호대표전화 : 02)535-2077(代) | Fax.02-535-2066, 070-4229-3008
[ 국회방송]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